즐겨찾기 추가
2023.11.30
시사 전남동부 전남서부 광주 특집기획 오피니언 커뮤니티 국회 지면보기
순천일보
전남
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곡성
고흥
보성

광양시, 11월 만추에는 섬진강 물결 따라 ‘남파랑길 49코스’

- 강·포구·섬·낙조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 역사와 詩가 흐르는 길 -
2023. 11.16(목) 23:11확대축소
[광양/사회]정순이 기자 = 광양시가 사색하며 걷기 좋은 11월에 놓쳐서는 안 될 명소로 코리아둘레길 광양 구간‘섬진강꽃길’ 49코스를 추천한다고 밝혔다.

코리아둘레길 중 남해안 구간인 ‘남파랑길’에 속하는 광양은 다압면에서부터 광양읍까지를 잇는 4개 코스(48~51코스)로 총 54.3km에 달한다.

그중 49코스는 망덕포구~윤동주 유고 보존 정병욱 가옥~배알도 섬 정원~광양김시식지 등으로 유유히 흐르는 섬진강을 따라 느긋하게 걸을 수 있는 명소다.

섬진강이 바다와 만나는 망덕포구는 임진왜란 당시 배를 만들었던 선소, 윤동주의 친필 유고를 간직한 역사와 부활의 공간이다.

전라좌수영 주둔지였던 진월면 선소마을에는 ‘광양 선소터’라는 표지석과 함께 이순신 장군의 절대적 신임을 받으며 혁혁한 공을 세운 ‘광양현감 어영담 추모비’가 세워져 있다.

윤동주의 친필 유고를 보존한 정병욱 가옥에는 당시 상황이 재현돼 있고 포구를 잇는 나무 데크에는 윤동주의 시를 모티브로 한 조형물들이 여행자들의 발길을 멈추게 한다.

배알도 섬 정원은 무한한 여백으로 자유와 쉼을 선사하고 정상 해운정은 소나무, 쪽빛 바다, 포구 등을 한가득 담아내며 여행자들의 탄성을 자아낸다.
물멍, 놀멍 명소로도 인기를 끌고 있는 배알도 섬 정원에서는 해 질 녘 바다로 붉게 떨어지는 낙조를 기다리는 여행자들을 볼 수 있다.

섬 정원에서 해맞이다리를 건너면 해송과 미루나무가 찰랑거리는 배알도 수변공원이 이어지는데 마지막 코스인 광양김시식지를 향한 발걸음을 힘차게 내딛게 되는 곳이다.

광양김시식지는 김을 최초로 양식한 장소성과 김 명칭의 유래, 김 양식 과정 등 김에 관한 모든 것을 알 수 있는 박물관의 기능을 두루 지닌 곳이다.

정구영 관광과장은 “맑은 섬진강과 은빛 억새가 일렁이는 남파랑길 49코스는 강, 포구, 섬 등 아름다운 자연과 시, 사람, 이야기 등 인문이 어우러진 공간”이라면서 “걷기 좋은 11월, 섬진강변을 걸으며 건강도 챙기고 흥미진진한 역사와 낭만적 서사들을 만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침신문 mornnews@hanmail.net        아침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양시, 포스코 필바라리튬솔루션 광양 율촌1산단에 수산화리튬 1공장 준공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소재부품·에너지 분야 전문가그룹 간담회 개최
광양시, 정부혁신 사례 국내 최초상 수상
광양시, 부산 유기농·친환경·귀농귀촌 박람회 참가해 ‘광양 귀농귀촌’ 홍보
광양시, 광양시가족센터 결혼이주여성 검정고시 합격자 82명 배출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2023년 제2회 정책자문위원회 개최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중국 우시 베이징 지역 투자유치 활동 전개
광양시, 다압 신원회전교차로 정비 완료
광양시, 2023 전남형 청년공동체 시장과의 대화와 성과공유회 개최
광양시, 시민 아이디어 활성화 전국 우수기관 ‘역대 최초 선정!’
광양시, 11월 만추에는 섬진강 물결 따라 ‘남파랑길 49코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건축용 유리 전문기업 GFEZ 황금산업단지에 둥지를 틀다